Home

호주 펩시코 스미시즈 노조, ‘동일노동 동일임금’ 쟁취

3 December 2014 News
인쇄용 페이지

2014년 12월 2일 IUF 웹 게시

국제식품연맹(IUF) 호주 가맹조직 전국일반노조(NUW) 조합원들이 브리즈번 근교 팅갈파에 위치한 호주 펩시코 스미시즈(PepsiCo Australia Smith’s) 스낵식품 창고 구내식당 점거 농성을 성공리에 마무리했다. 노조는 이번 투쟁을 통해 정규직/비정규직노동자의 동일한 임금체계를 쟁취했고, 비정규직노동자의 12개월 근무 후 정규직전환을 회사측과 합의했다.

지난 11월 21일 이곳 노동자들은 정규직과 비정규직에 대한 동등한 대우를 요구하며 초과근로와 문서업무 및 하차작업 중단 여부를 두고 투표를 실시했다. 그러나 회사측이 쟁의행위가 계속되는 동안 임금을 지급하지 않겠다고 하자, 노동자들은 11월 27일부터 구내식당 점거 농성에 돌입했다.

노조는 노동자들의 동등한 처우 쟁취 투쟁을 지지해준 모든 이들과 IUF 긴급 행동 캠페인 참가자 수천 명에게 따뜻한 감사를 전했다.

OccupiedTingalpamail